콘텐츠로 건너뛰기

발톱이 검정색으로 변하는 이유

생활을 하다보면 가끔 발톱(특히 엄지)의 안쪽이 까맣게 변하면서 피멍이 든 것과 같은

모양새를 보이는 경우가 있는데 오늘은 이러한 현상이 발생되는 이유를 써볼까 합니다.

의학적인 용어로는 조하혈종이라고 하는 것인데 발톱 안쪽에 출혈이 발생하면서 생겨나고

그것이 굳으면서 검게 변하는 모양새를 보입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출혈이 아닌 발톱무좀이

원인이 될 수도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현상이 생기는 이유

저도 최근에 이런 경험이 있었는데 문제를 찾아보니 신발을 새롭게 구매를 했는데 엄지 부분이

조금 얇게 빠져있어서 신으면서 지속적으로 엄지발톱에 압박을 준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조하혈종의 대부분이 신발의 압박이나 외부의 충격 등으로 인하여 발생이 되고 특히 축구나

야구와 같은 운동을 하거나 걸음걸이나 뛰는 방법이 잘못되면 이러한 현상이 자주 발생합니다.

해결방법

먼저 문제가 있는 신발을 신는 것을 자제하거나 신발을 끌거나 하는 잘못된 보행방법을

고쳐서 예방하는 것이 우선이 되야하며 이러한 상황이 발생했을 때의 대처하는 방법에는

항간에 바늘을 불로 달군다음에 발톱을 뚫어서 피를 빼내라고 하는 소리도 있지만 개인이

직접하기에는 상당히 위험하고 2차적인 감염을 유발할 수 있는 만큼 의사에게 전문적인 진료를

받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구요.

무좀이라고 판단되면 그에 맞는 약을 활용하고 완화될 수 있도록 신발에 있는 균을 제거해주고

환기와 냉방을 통해 덥고 습한 환경을 개선해주는 것이 좋겠습니다.